B4디자인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양식지,빌지
·NCR,거래명세표

·현수막
·PET,유포지
·배너 

·종이자석
·자석스티커
·오프너,PET맨

·일반지명함
·수입지명함
·카드명함

·일반전단
·문어발전단
·문고리전단


·포스터
·리플렛
·카탈로그
·홀더

·일반사각스티커
·모양스티커


·일반칼라봉투
·기성형단색봉투


·부채
·전봇대족자


ID/PASS찾기



10 1 1
  View Articles
Name  
   B4이창욱 
Subject  
   학원 수강료, 강의 시작전 취소 땐 모두 돌려줘야 `
학원 수강생이 개인적 이유로 학원에 다니지 못하게 되면 학원은 학원 수강료를 반환해야 한다고 공정거래위원회가 14일 밝혔다. 공정위는 이날 수강 신청서와 수강료 영수증 등에 수강료를 환불할 수 없다는 약관을 사용해 온 14개 학원을 적발하고, 이들 중 불공정약관을 시정하지 않은 10곳에 대해 시정조치를 했다고 밝혔다. 시정조치를 받은 학원은 부산외국어학원, 광안 민병철외국어학원, 민병철교육그룹, 디지털대성, 정일학원, 파고다아카데미 등이다.

현행 학원법에 따르면 학습자가 본인의 뜻으로 교습 개시 이전에 수강을 포기하면 학원은 이미 받은 수강료 전액을 돌려주어야 한다. 또 교습 개시 이후에 수강을 포기하면 반환 사유가 발생한 날이 속하는 달까지의 수강료를 공제한 나머지 금액을 돌려주도록 규정하고 있다. 예컨대 A학생이 15만원을 내고 외국어학원에 3개월 과정(3월 2일~5월 31일)의 토익반에 등록했다고 치자. 이 학생이 사정상 4월 10일까지만 수강했다면 학원은 셋째 달의 수강료 5만원을 돌려줘야 한다. 공정위는 영수증.수강증 등에 인쇄된 약관조항이 학원법보다 고객에게 불리하게 돼 있으면 공정위 약관제도팀(02-507-0957~8)에, 약관과 관계없이 환불을 거부하면 소비자보호원(02-3460-3000) 또는 관할 교육청에 신고하라고 당부했다.

Prev
   음식사진 찍는방법

B4이창욱
Next
   유통업체 전단지의 변신

B4이창욱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Styx

회사소개 | 오시는 길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용약관